강원도, 생물안전 3등급(BL3) 전용 정밀검사 시설 신축
2022/01/09 16:27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강원도로고.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강원도가 2022년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전용 생물안전 3등급 정밀검사시설 신축을 위해 신청한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 사업비 60억원(국비 30, 도비 30)을 확보해 춘천시 신북읍에 위치한 강원도동물위생시험소 부지내 연면적 1,220(지하 1, 지상 3) 규모의 정밀검사시설을 신축한다고 17일 밝혔다.

 

강원도동물위생시험소는 지난 20211025일 아프리카돼지열병 정밀진단기관으로 지정된 데 이어 이번에 전용 정밀검사시설 신축까지 확정됨으로써, 신속 진단과 초동대응 시스템을 구축하고 명실상부한 전국 최고의 정밀진단기관으로 발돋움할 수 있게 됐다.

 

강원도는 이 시설의 원활한 신축을 위해 자체 T/F팀을 구성해 차폐실험실, 전 처리실, 기계실, 생물안전작업대, 음압시스템 등을 갖춘 생물안전(Biosafery) 시설 신축을 진행할 예정이며, 아프리카돼지열병 전문 진단요원을 추가로 양성해 대응역량을 강화한다.

 

안재완 동물위생시험소장은 이번 정밀검사 시설 신축으로 아프리카 돼지열병 등 사회재난형 가축전염병 신속 진단체계를 완벽하게 구축하므로써 신속한 진단과 초등 대응이 가능하다.”전국 최고 정밀진단기관으로 발돋움해 강원도의 방역역량을 드높이고, 축산농가 경쟁력 강화에도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kwtimes@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wtimes@hanmail.net
강원타임즈(www.kwtimes.co.kr) - copyright ⓒ 강원타임즈.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