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시, 2022년 해양수산분야 81억원 투자
2022/01/20 13:53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동해시청 로고3.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동해시(시장 심규언)2022년 코로나19로 위축된 어촌경제의 조기 안정과 해양관광 활력 제고를 위해, 2022년 해양수산분야 43개 사업에 총 81억을 투자한다고 120일 밝혔다.

 

사업은 어촌경제안정 해양관광활성화 어항기능보강 및 기반시설 정비 맞춤형 어업인 복지 증진 어업생산력 강화 고효율 장비지원 수사물 유통가공 활성화 수산자원조성 총 7개 분야다.

 

동해시는 어촌경제 조기안정을 올해 제1의 목표로 상반기내 전체 사업의 65%를 준공한다.

 

우선, 어업용 면세유 지원 및 어업인 수당 등 12개 사업에 9억원을 신속하게 투자해 생계형 어업인들이 빠르게 체감할 수 있는 실질적인 복지혜택을 제공하고, 이들이 안정적으로 어업에 종사할 수 있도록 유도한다.

 

, 해양관광 활성화를 위해 어촌뉴딜 300사업 후속 포스트 어촌뉴딜 공모를 준비하고, 해안가 쓰레기 및 항포구 환경정화 사업 등 5개 해양환경정화사업에 3억원을 투자한다.

 

이와함께 어달항 어촌뉴딜 300사업은 올해 홍보, 마케팅, 시설물 운영지원 등 역량강화 사업을 실시하고, 광고-안내판, 시설 도색 등 체계적 경관 조성 후 본격 운영한다.

 

여기에다 해안 침식 방지를 위한 어달 연안정비 사업은 올해 7월 준공 계획으로 연안시설 보호와 시민들의 쾌적한 쉼터 역할을 기대한다.

 

더나가 어항 기능 보강 및 기반시설 정비에 3개 사업 4억을 투자해 쾌적한 어항환경을 조성하고, 맞춤형 어업인 복지와 어촌 민생경제 안정화 지원 6개 사업에 7억원을 투자한다.

 

이외에도 불법어업 근절과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각종 최신 어로장비 보급에도 힘써, 어업생산력 강화를 위한 고효율 장비지원에도 5개 사업 3억원을 지원한다.

 

아울러 수산물 유통가공 활성화 및 수산자원조성 분야 11개 사업 25억원을 투자해 안정적 유통망 확보 및 수산물 판매 활성화를 도모하고, 수산자원 지속적 관리 및 복원사업 등 수산자원 생산력 증대와 어업소득 증대도모를 위해 총력을 다 한다.

 

김두남 동해시청 해양수산과장은 “2022년에 계획한 사업을 차질없이 추진해 어촌경제 조기 안정을 도모하고, 해양관광 활성화를 위한 정책 발굴에 최선을 다해 어업인이 행복하고 더 잘 사는 어촌마을 만들기를 위해 총력을 다 하겠다라고 말했다.

 

kwtimes@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wtimes@hanmail.net
강원타임즈(www.kwtimes.co.kr) - copyright ⓒ 강원타임즈.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