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척시, 우량 곰솔림 종합방제사업 추진
2022/05/15 22:00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삼척시 심벌마크.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삼척시가 해변 우량 곰솔림 보호와 아름다운 해안 환경을 위해 맹방해변 일대에 우량 곰솔림 종합방제사업을 추진한다.

 

맹방해변의 우량한 곰솔림이 수목의 밀생과 방문관광객의 출입으로 생육환경이 악화됨에 따라 종합방제사업을 추진해 수려한 명사십리 맹방해변 해송림의 옛 모습을 복구한다.

 

해당 사업은 2021년부터 2023년까지 진행하는 3년차 사업으로, 시는 근덕면 맹방해변 일대 56ha(560,000)에 총 사업비 5억원을 투입해 고사목, 고사지, 경합목, 열세목 등 제거 수목 영양공급, 식생정비 송림보호구역내 캠핑 등 불법 침입방지 보호휀스 설치 송림보호 안내판 설치 등을 추진한다.

 

특히 2021185백만원을 투입해 18ha에 종합방제사업을 추진했으며, 올해는 12천만원을 투입해 19.84ha쇠약목 선정 영양제 나무주사, 피목가지마름병 및 흡즙성해충 드론방제 등 병해충방제사업과 고사목 제거, 하층식생제거, 풀깍기, 비료시비, 임목폐기물 처리 등 생육환경개선사업을 여름철 성수기 이전인 6월말까지 마무리한다.

 

최인규 삼척시청 산림과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우량 곰솔림을 보호하고 해안가 환경을 개선해 방문객들이 많이 찾는 관광도시 삼척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kwtimes@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wtimes@hanmail.net
강원타임즈(www.kwtimes.co.kr) - copyright ⓒ 강원타임즈.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