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구군, ‘귀농인의 집’ 입주자 모집
2022/06/21 10:12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양구로부터.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양구군이 2022년 귀농귀촌 희망자를 위한 공간인 귀농인의 집에 입주할 입주자를 모집하고 있다.

 

 620일부터 시작된 모집기간은 24일까지이며, 7월 중으로 예정된 입주 시기는 귀농귀촌 희망자와 마을이 협의해 결정한다.

 

이에따라 귀농귀촌 희망자중에서 귀농인의 집 입주희망자는 624일까지 본인이 직접 방산면 오미리를 방문하거나 팩스로 마을 대표자 또는 사무장에게 제출해야 한다.

 

또 귀농인의 집은 귀농귀촌 희망자가 일정기간 동안 영농기술을 배우고 농촌체험을 한 후 귀농할 수 있도록 돕는 임시 거처다.

 

방산면 오미리에 위치하고 있는 귀농인의 집은 25형과 53형 등 2실로 구성한다.

 

이와함께 25형은 에어컨, 인덕션, 밥솥, 냉장고, 침구류, 식기, TV, 커피포트 등의 설비를 갖췄고 방 2개와 화장실 1개로 구성된 53형은 25형과 같은 설비를 갖추고 있다.

 

특히 귀농인의 집에 거주하면서 주택과 농지를 확보한 후 양구에 정착하고자 하는 귀농귀촌 희망자는 누구나 입주할 수 있으며, 타 지역에서 양구로 귀농귀촌 할 예정인 도시민이나 양구군으로 전입한지 3개월 미만인 귀농귀촌 희망자가 신청할 수 있다.

 

이와함께 귀농 관련교육 100시간 이수자와 귀농귀촌프로그램 참가자, 부부 등 가족이 함께 입주하고자 하는 귀농귀촌 희망자에게 우선순위를 부여한다.

 

여기에다 귀농인의 집에 입주한지 1개월 이내에 양구군으로 전입해야 하고, 입주 6개월 이내에 농업경영체 등록을 마쳐야 한다.

 

더나가 입주기간은 최저 3개월 이상 최장 12개월까지다.

 

아울러 전기요금과 수도요금 등 공과금 및 관리비는 입주자가 부담하고, 입주이용료는 월 30만원 이하로 마을이 자율적으로 결정하며, 다른 목적으로 입주하는 사례를 방지하기 위해 최소 3개월분을 선납해야 한다.

 

최동호 농업정책과장은 귀농인의 집은 귀농귀촌 희망자가 농촌마을의 특성과 환경을 이해하고, 마을주민과 화합할 수 있도록 농촌에 적응하는 동안 머물 수 있는 공간의 역할을 한다.”이곳에서 생활하면서 농촌을 체험하고 영농기술을 배워 양구로 귀농귀촌 할 수 있도록 적극 돕겠다.”고 말했다(☎ 033-480-7620) 

 

kwtimes@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wtimes@hanmail.net
강원타임즈(www.kwtimes.co.kr) - copyright ⓒ 강원타임즈.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