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1.24 21:03 |
티 없이 맑은 관능-본적없는 배우 박주현 화보 '데이즈드' 11월 공개
2021/11/05 19:45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넷플릭스 기대작 '서울대작전' 주연-“이렇게 편안하고 재밌는 촬영 처음”

[꾸미기]박주현.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패션과 문화를 기반으로 매달 독창적인 콘텐츠를 선보이는 매거진 데이즈드202111월호를 통해 복수의 영화와 드라마 등 다양한 작품 공개를 앞둔 배우 박주현의 화보를 공개했다. 포토그래퍼 김영준의 다이얼로그 시리즈 일환으로 기록된 박주현은 티 없이 맑으면서도 관능적인 얼굴과 태도로 화보를 관통했다.

 

그는 최근 활발히 촬영 중인 넷플릭스 영화 서울대작전에 애정을 드러냈다.

 

극 중 저희 패밀리 다섯 명인 유아인, 고경표, 이규형, 박주현, 옹성우를 칭하는 이름이 빵꾸팸인데, 서로 나이 차이도 얼마 나지 않고, 성격들이 정말 좋아서 그야말로 구멍 팸 처럼 지내고 있어요.

 

재밌고 편안한 촬영 그동안 배우 박주현이 접근했던 연기에 대한 다른 방식에 대해서도 들려줬다.

 

그 동안은 촬영에 부담감 때문에 저 자신을 혹사하기도 하고, 대본을 붙들고 예민해 했는데 이렇게 편안함을 느끼면서 연기한 건 서울대작전이 처음이에요.”

 

촬영을 마치고 2022년 초 개봉을 앞둔 박주현의 첫 영화, 거대 예산이 대작 사일런스를 통해서 그는 영화와 드라마의 호흡 차이를 실감했다.

 

영화라는 매체가 지닌 매력이 드라마와는 정말 달라요. 드라마를 찍다 보면 현장에 따라 무슨 일이 벌어질지 모르고 일정도 타이트한 편이라 순발력, 순간 집중력이 필요한데, 영화는 아주 끈질기고 진득한 힘이 필요한 것 같아요. 처음부터 끝까지 배우와 감독이 집요하게 무언가를 찾아가거든요.”

 

한편 인간수업당시 배우 황정민의 조언으로 꾸준히 맡은 배역이 돼 일기를 써 왔다.

 

그는 “‘서울대작전의 윤희가 되어 일기를 쓰다 보니 윤희가 어쩐지 매운 음식을 좋아할 것 같은 거예요. 정작 저는 매운 걸 못 먹거든요. 그렇게 떠오른 아이디어를 현장에 적용해 봐요. 사람들이랑 밥을 먹는 신에서 일부러 고추를 씹어 먹는다던가. 아무렇지도 않게 고추를 아작아작 씹어 먹으면 더 윤희답지 않을까? 하는 거죠.”

 

신뢰를 주는 배우, 믿고 보는 배우가 되고 싶다는 박주현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데이즈드’ 11월호와 홈페이지(www.dazedkorea.com), 인스타그램과 트위터, 유튜브와 틱톡 등 공식 SNS 채널에서 만날 수 있다

 

kwtimes@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wtimes@hanmail.net
강원타임즈(www.kwtimes.co.kr) - copyright ⓒ 강원타임즈.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회사명 : 강원타임즈 ㅣ발행인:김영회ㅣ 편집인 : 김장회 ㅣ전화번호 (033)533-0359 ㅣ등록번호 : 강원도 아 00056 ㅣ 등록일자 : 2009.10.05.
    ㅣ 등록발행일 : 2009.10.05.   우) 25713 강원도 동해시 해안로635-5
    E-mail : kwtimes@hanmail.net , 기사제보 및 광고문의 : 010-2389-45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장회
    강원타임즈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해 무단 전재 .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c) kwtimes.co.kr All Rights Reserved.
    강원타임즈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