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8.09 10:58 |
민주노총, 강릉안인화력 무자격자 용접, 재발방지 대책 촉구
2021/12/07 09:58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원주지방국토관리청 무자격자 용접 확인-부실공사 미 확인 회신 관련 성토

플랜트 건설노조.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민주노총 전국플랜트 건설노동조합 강원지부(지부장 임휘성)가 원주지방국토관리청은 강릉안인화력 무자격자의 용접, 재발 방지 대책을 책임질 것을 요구하고 나서 귀추가 주목된다.

 

 노조는 2021126일 강릉안인화력 부실공사 의혹과 관련한 신고와 관련, 원주지방국토관리청이 무자격자의 용접은 확인했으나, 부실 공사를 확인하지 못했다고 밝힌 것은 음주운전은 했으나, 교통사고가 발생하지는 않았다는 답변과 같다고 강하게 비판했다.

 

노조는 지난 930일 강릉안인화력 부실공사에 대한 기자회견을 진행했으며 원주지방국토관리청에 부실공사에 대한 제보를 했고 1123일자 공문으로 원주지방국토관리청의 회신이 도착했다고 설명했다.

  

원주지방국토관리청이 민주노총에 보낸 회신 공문에서 제보한 지점을 포함해 비파괴 검사 실시 등 현장 점검 2회를 실시한 결과, 해당 공정에 대한 작업계획서 및 품질검사 게획 등 관련 절차 및 기준을 충족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했으나 승인된 용접사 이외의 무자격자의 용접 등 시공사의 근로자 관리 감독에 미흡한 부분이 확인돼 이에 대해 시공사에 현지 시정토록 조치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에대해 노조는 결론적으로 무자격자의 용접은 확인했으나, 부실 공사를 확인하지 못했다는 내용이라며 원주지방국토관리청은 부실 공사가 확인되지 않았다는 결과만 강조하고 있으나, 무자격자의 용접은 건설현장에서의 음주운전과 다르지 않다고 성토했다.

 

특히 원주지방국토관리청은 무자격자의 용접에 대해서 현지시정토록 조치하겠다는 답변만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에따라 민주노총은 강릉안인화력 현장의 다른 공정에서도 무자격자의 용접이 발생하지 않도록 원주지방국토관리청이 재발 방지 대책을 철저히 세워서 관리 감독할 것을 촉구해 향방에 관심이 모아진다.

 

 

한편 원주지방국토관리청은 무자격 근로자가 용접 작업을 시행했다는 내용에 대해 부실 신고된 작업공종은 발전소 보일러 외벽 판넬 고정을 위한 별도의 강재를 추가 용접(293개소)하는 과정에서 발생한 것으로 무자격 근로자가 용접 작업을 시행했다는 부실신고 접수에 따라 현장 점검을 실시한 결과 용접자격증이 없는 근로자가 용접을 시행한 것은 사실이었으나, 용접작업은 면허와는 구분돼 용접자격증이 있는 근로자만 용접을 할 수 있는 것은 아니기 때문에 용접결과물의 부실여부에 대한 품질검사를 중점적으로 시행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해당 공종의 용접상태에 대한 품질은 작업계획서 및 품질검사 계획 등 관련 절차 및 기준을 충족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으며 시공사의 근로자 관리미흡에 대한 시정조치 내용과 관련, 원도급사인 삼성물산은 해당시설물의 용접작업을 시행할 경우 용접사 자격을 인증 받은 용접사가 작업하도록 승인해 놓고 실제로 무자격자가 시공하는 것을 방지하지 못했기 때문에 원도급사의 근로자 관리감독이 미흡한 부분에 대해 시정 조치 할 계획이라고 해명했다.

 

kwtimes@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wtimes@hanmail.net
강원타임즈(www.kwtimes.co.kr) - copyright ⓒ 강원타임즈.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회사명 : 강원타임즈 ㅣ발행/ 편집인 : 김장회 ㅣ전화번호 (033)533-0359 ㅣ등록번호 : 강원도 아 00056 ㅣ 등록일자 : 2009.10.05.
    ㅣ 등록발행일 : 2009.10.05.   우) 25713 강원도 동해시 해안로635-5
    E-mail : kwtimes@hanmail.net , 기사제보 및 광고문의 : 010-2389-45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장회
    강원타임즈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해 무단 전재 .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c) kwtimes.co.kr All Rights Reserved.
    강원타임즈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