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7.07.28 13:25 |
제66주년 도솔산지구전투 전승행사 양구개최
2017/06/16 10:02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6월16일~17일 무적해병 경의 및 전통계승 굳게 다짐"

꾸미기_도솔산지구전투_-_도솔산_전적지를_시찰하는_이승만대통령(좌로_부터_이승만_대통령,_김대식_연대장,_손원일_제독).JPG
 
【양구=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해병대사령부가 2017616()부터 17()까지 양일간 강원도 양구군 일대에서 625전쟁 당시 무적해병의 신화를 이룩한 도솔산지구전투(1951.6.4.~6.20)의 영광을 계승하고, 참전용사에 대한 감사와 경의를 표하는 66주년 도솔산지구전투 전승행사를 개최한다.

해병대사령부와 양구군, 해병대전우회 중앙회가 공동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당시 승리의 주역이었던 참전용사 120여명과 전진구 해병대사령관, 전창범 양구군수, 유낙준 해병대전우회 총재를 비롯한 해병대 현역·예비역, 지역 및 안보단체장, 양구군민 등 총 8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승전의 그날을 기념한다.


특히, 이번 행사는 625전쟁에서 해병대의 핵심전력으로 활약한 제주해병 3·4기 등 도솔산지구 전투 참전용사 40여명이 고령에도 불구하고, 조국을 위해 헌신하다 장렬히 산화한 옛 전우들을 기리기 위해 참석해 전승행사의 의미를 더한다.


제주출신의 해병 3·4기는 6·25전쟁이 발발하자 자원입대한 3천여명의 청년들로, 당시 해병대 전력의 주축이 됐으며 195091일 제주를 떠나 인천상륙작전, 서울탈환작전, 도솔산지구전투 등 6·25전쟁의 주요 전투에서 연전연승을 거두며 눈부신 활약을 펼쳤다.


이에따라 금년 행사는 616()부터 이틀동안 양구군 일원에서 안보전시 및 체험, 해병대 군악·의장대 시범공연, 전우회 주관 체육대회 등을 실시한다.


이어 617() 오전 양구레포츠공원에서 전승기념식을 열고 오후에 도솔산지구전투 위령비에서 조국을 위해 장렬히 산화한 123위의 전사자에 대한 추모식을 거행한다.


해병대는 안보사진 전시회와 군복착용체험, 전투식량시식, 고무보트 시승 체험, 유해발굴 유품 전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함으로써 참가자들이 자연스럽게 해병대에 대한 애정과 안보의식을 고취하도록 한다.


전진구 해병대사령관은 도솔산지구전투 승리의 비결은 싸워 이기고자 하는 강한 필승의 집념과 전우애, 국민으로부터 얻은 신뢰의 힘이었다앞으로도 우리 해병대는 선승구전의 능력과 태세를 바탕으로 가장 든든히 국방의 임무를 완수하는 호국충성 해병대로서 언제나 국민과 함께할 것이라고 밝혔다.


도솔산지구전투 참전 당시 3중대장이던 이서근 예비역 대령(94)도솔산 전투는 모든 해병들이 혼연일체가 돼 험준한 지형과 불순한 기상의 악조건하에서 구국의 일념으로 승리하며 대한민국 해병대가 세계만방에 최강부대임을 과시한 작전이라며, “우리 해병들의 숭고한 희생이 있었기에 자유와 평화를 누리고 풍요롭고 번영된 오늘의 대한민국이 있게 됐다고 확신한다고 감회를 밝혔다.


한편 도솔산 지구 전투는 미 해병 제5연대로부터 임무를 교대한 한국 해병대 1연대(연대장 김대식 대령, 3대 해병대 사령관)가 난공불락의 전략 요충지인 도솔산(1148고지) 지역을 확보하기 위해 북한군 제 5군단 12사단과 32사단의 정예부대를 상대로 195164일부터 620일까지 적과 아군(피아)간 한치의 땅이라도 더 확보하기 위해 17일간 혈투를 벌였던 전투이다.


이 전투에서 해병대는 도솔산 일대의 24개 고지를 모두 점령, 탈환함으로써 동부전선의 교착상태를 극복하고 아군의 활로를 개척했고, 1951825일 이승만 대통령은 해병부대를 순시한 자리에서 이제는 해병대의 상징이 된 무적해병의 친필 휘호를 수여해 해병대의 용맹성과 상승불패 정신을 극찬했다.(사진설명: 19518월 도솔산 전적지를 시찰하는 이승만 대통령. 왼쪽부터 이승만 대통령, 김대식 1연대장, 손원일 해군참모총장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wtimes@hanmail.net
강원타임즈(www.kwtimes.co.kr) - copyright ⓒ 강원타임즈.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회사명 : 강원타임즈 ㅣ발행인/ 편집인 : 김영회 ㅣ전화번호 (033)533-0359 ㅣ등록번호 : 강원도 아 00056 ㅣ 등록일자 : 2009.10.05.
    ㅣ 등록발행일 : 2009.10.05.   우) 240-020 강원도 동해시 동해대로 5464, 203호 (평릉동) 
    E-mail : kwtimes@hanmail.net , 기사제보 및 광고문의 : 010-2389-45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장회
    강원타임즈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해 무단 전재 .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c) kwtimes.co.kr All Rights Reserved.
    강원타임즈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