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08.16 11:45 |
- 이보라 고성경찰서 생활안전교통과 경사
2018/02/07 11:04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졸업, 끝이 아니라 새로운 시작입니다"

꾸미기_이보라.jpg
본격적인 졸업시즌이 돌아왔다


한동안 사회적 문제로까지 대두되었던 소위 강압적 뒤풀이 문화는 학생들의 인식전환과 사회적 관심으로 이제는 거의 찾아보기 힘들다.


대신 그간 입었던 교복을 후배에게 고이 물려주고 서로 격려해주는 문화가 자리 잡고 있어 흐뭇한 마음이 든다.


최근 졸업식은 틀에 박힌 행사가 아니라 모두가 즐길수 있는 축제의 장이 되기도 한다.


주변의 학창 시절을 돌이켜보면 선·후배의 졸업식에 밀가루를 뿌리고 교복을 찢었던 철없는 행위는 추억이 아니라 다시 떠올릴 수 없는 이른바 흑역사로 남아있다.


학창시절은 청춘과 함께 자신의 미래에 대해서 진지하게 고민하고 학업이나 기술습득에 매진할 수 있는 황금기인 것은 분명하다.


그래서 더욱더 졸업이라는 행사가 의미가 있다. 그러나 졸업을 하고나면 마치 모든 것이 끝난 것처럼 생각하고 행동하는 것은 금물이다.


상급학교 진학이든 취업이든 무언가 새로 시작하는 중요한 전환점임을 잊지 말고 졸업을 앞둔 모든 학생들에게 무한한 축하와 건승을 바란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wtimes@hanmail.net
강원타임즈(www.kwtimes.co.kr) - copyright ⓒ 강원타임즈.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회사명 : 강원타임즈 ㅣ발행인:김영회ㅣ 편집인 : 김장회 ㅣ전화번호 (033)533-0359 ㅣ등록번호 : 강원도 아 00056 ㅣ 등록일자 : 2009.10.05.
    ㅣ 등록발행일 : 2009.10.05.   우) 240-020 강원도 동해시 동해대로 5464, 203호 (평릉동) 
    E-mail : kwtimes@hanmail.net , 기사제보 및 광고문의 : 010-2389-45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장회
    강원타임즈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해 무단 전재 .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c) kwtimes.co.kr All Rights Reserved.
    강원타임즈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