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10.19 18:33 |
동자구역 망상지구개발계획 변경안 경제자유구역위 통과
2018/10/04 15:54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제101차 경자위 3개 지구 분할 및 사업추진주체 다각화"

꾸미기_s_100_100_width_4_32828983_EFGsbhDx_B5BFC7D8B0E6C1A6C0DAC0AFB1B8BFAAC3BB[1].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동해안권경제자유구역청(청장 신동학)은 동해안권 경제자유구역 망상지구의 개발계획 변경안이 2018102() 서울중앙우체국 21층 국제회의실에서 개최된 제101차 경제자유구역위원회 심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이번 변경안의 주요 내용은 개발가능성 제고를 위해 단일사업자 일괄개발방식에서 3개 지구로 분할 및 사업추진 주체를 다각화하고, 환경보전과 주민민원을 고려한 경사도 25도 이상의 산지, 해변백사장, 취락 및 주거지역, 생활터전 등을 제척해 개발면적을 6.39에서 3.91로 축소 조정하는 한편, 환경부를 포함한 16개 중앙부처의 사전협의를 거친바 있다.


그동안 동자청은 최초 사업시행자인 던디사의 사업포기(2016.12) 이후 표류하는 망상지구의 사업추진을 위해 국내외 잠재적 투자자를 대상으로 적극적인 투자유치 활동을 했다.


20174월 망상지구 사업제안서를 접수해 민간전문가그룹의 심사를 거쳐 예비 개발사업시행자로 선정된 동해E-City는 망상지구 사업 대상 면적의 약 53%1.8(55만평)의 토지소유권을 확보했으며 메리어트 호텔 앤 리조트 및 경인여대, 한림병원, 재무적 투자자인 부국증권 등 다수의 기업과 MOU 체결 및 투자협의를 진행하고 있어 이번 개발계획 변경 승인으로 투자유치에 속도를 붙일 예정이다.


동해안권 경제자유구역청은 산업통상자원부의 개발계획 변경고시가 되면, 동해 E-City를 경제자유구역법에 따른 망상지구 개발사업 시행자로 지정할 계획이며, 개발사업시행자는 이르면 11월부터 실시계획수립 및 사계절 환경영향평가 등 본격적인 개발절차를 착수할 것으로 보인다.


신동학 청장은 이번 망상지구 개발계획 변경은 2013년 경제자유구역지정이후 망상지구의 실질적인 투자유치 성과로서 중앙정부의 정책적 지원 및 국내외 투자유치를 통해 특급호텔 및 리조트 등 국제적수준의 관광시설을 유치하고 외국인의 정주환경 조성을 위한 주거, 상업시설, 특성화 대학과 캐나다 국제학교를 유치함으로써 동해안 제1의 관광거점도시로 조성할 계획이라며 “2020년 착공을 목표로 개발사업시행자와 함께 모든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wtimes@hanmail.net
강원타임즈(www.kwtimes.co.kr) - copyright ⓒ 강원타임즈.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회사명 : 강원타임즈 ㅣ발행인:김영회ㅣ 편집인 : 김장회 ㅣ전화번호 (033)533-0359 ㅣ등록번호 : 강원도 아 00056 ㅣ 등록일자 : 2009.10.05.
    ㅣ 등록발행일 : 2009.10.05.   우) 240-020 강원도 동해시 동해대로 5464, 203호 (평릉동) 
    E-mail : kwtimes@hanmail.net , 기사제보 및 광고문의 : 010-2389-45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장회
    강원타임즈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해 무단 전재 .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c) kwtimes.co.kr All Rights Reserved.
    강원타임즈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