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11.13 21:39 |
신라와 페르시아 사자유물 우표에 담는다
2018/10/23 09:55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10월23일 한국과 이란 공동우표 84만장 발행"

꾸미기_noname01.jpg
강원타임즈】박현주 기자 = 우정사업본부 강원지방우정청(청장 민재석)20181023일 이란과 문화교류확대를 위해 신라와 페르시아 사자유물을 담은 공동우표 84만장을 발행한다


한국과 이란의 교류는 1,500년 전 실크로드로 거슬러 올라간다.


실크로드는 로마와 페르시아를 출발해 중국을 거쳐 신라까지 이어진 문화의 통로로 신라 유적지에서 발견된 페르시아 왕국을 상징하는 사자상 유물을 통해 양국이 밀접한 관계였음을 짐작할 수 있다.


우표는 양국의 사자를 소재로 한 유물을 담았다.


한국의 납석제향로뚜껑은 성난 사자가 당당한 자태로 앉아 있는 형상이다.


향로에 향을 피우면 사자의 코와 입에 연결된 구멍으로 연기가 나온다. 통일신라 8~9세기경에 만들어 졌다.

이란을 대표하는 금제뿔잔은 사나운 이빨을 드러낸 사자가 엎드려 있는 모습이다.


기원전 5세기경 만들어져 세계 최초 제국인 페르시아 제국 아케메네스 왕조의 영광을 보여준다.


민재석 강원지방우정청장은 이번 이란우정과 공동우표 발행으로, 오랜 역사를 가진 양국의 밀접한 관계를 다시 한번 생각해 보고 양국의 통상 및 문화교류가 더욱 활발해 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wtimes@hanmail.net
강원타임즈(www.kwtimes.co.kr) - copyright ⓒ 강원타임즈.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회사명 : 강원타임즈 ㅣ발행인:김영회ㅣ 편집인 : 김장회 ㅣ전화번호 (033)533-0359 ㅣ등록번호 : 강원도 아 00056 ㅣ 등록일자 : 2009.10.05.
    ㅣ 등록발행일 : 2009.10.05.   우) 240-020 강원도 동해시 동해대로 5464, 203호 (평릉동) 
    E-mail : kwtimes@hanmail.net , 기사제보 및 광고문의 : 010-2389-45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장회
    강원타임즈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해 무단 전재 .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c) kwtimes.co.kr All Rights Reserved.
    강원타임즈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