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0.23 16:57 |
심기준 의원, 만종역 일대 만성주차난 해소
2019/07/09 19:08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7월8일 철도시설공단 이사장 면담...주차장 200면 신규 조성"

[꾸미기]국회의원 심기준 사진2.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주차장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던 KTX강릉선 만종역 일대 만성 주차난이 해소된다.


더불어민주당 심기준 국회의원(비례)201978일 국회에서 김상균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과 면담을 갖고 만종역 주차난 해결을 위해 구 만종역 부지를 활용해 주차장 200면을 신규 조성하기로 했다.


원주시에 따르면 현재 만종역 주차장은 194면 규모이지만, 주차공간 부족으로 평일 150, 주말 300대 가량의 차량이 인근 마을 진출입로 등에 불법 주차돼 불편을 겪어왔다.


이에앞서 심 의원은 만종역 인근 마을입구, 진입로 등의 불법 주정차에 따른 지역주민들 불편함과 만종역 이용승객들의 주차면부족 불편에 대한 대책마련을 철도시설공단에 촉구했다.김상균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은 이날 서원주-남원주역 개통전까지 코레일 소유인 구 만종역 인근 부지를 주차장으로 활용하는 방안을 마련했다빠른 시일내 코레일과 협의를 통해 공단이 주차장을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만종역은 평창동계올림픽 대회를 앞둔 201712월 완공했지만, 수요예측을 제대로 하지 못한 교통영향평가로 인해 주차난이 이어져 왔다.


특히 만종역 인근 주민들은 마을진입로까지 점령한 불법 주정차 차량으로 몸살을 겪었고, 만종역 이용객들 또한 주차공간 부족으로 불편을 감수하고 있다.


이에 한국철도시설공단은 20192월 주차장 부족 민원해결을 위해 폐선부지를 활용, 주차장 면수를 기존 106면에서 194면으로 늘렸고, 원주시는 만종역 일대 불법 주정차 해소를 위해 약 100면의 임시 주차장조성과 만종역 입구 무인단속카메라 설치단속을 통해 해결책을 마련하고 있지만 보다 근본적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았다.


심 의원은 한국철도시설공단, 코레일과 협조해 빠른 시일내 만종역 주차장 증설을 마무리하겠다서원주역, 남원주역 개통 등 철도수요가 늘어나는 원주지역 철도활용을 높이기 위해 이용객 불편해소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심기준 의원과 김상균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과의 면담에 김광수 원주시 부시장과 이병철 교통행정과장 등이 참석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wtimes@hanmail.net
강원타임즈(www.kwtimes.co.kr) - copyright ⓒ 강원타임즈.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회사명 : 강원타임즈 ㅣ발행인:김영회ㅣ 편집인 : 김장회 ㅣ전화번호 (033)533-0359 ㅣ등록번호 : 강원도 아 00056 ㅣ 등록일자 : 2009.10.05.
    ㅣ 등록발행일 : 2009.10.05.   우) 240-020 강원도 동해시 동해대로 5464, 203호 (평릉동) 
    E-mail : kwtimes@hanmail.net , 기사제보 및 광고문의 : 010-2389-45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장회
    강원타임즈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해 무단 전재 .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c) kwtimes.co.kr All Rights Reserved.
    강원타임즈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