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0.21 19:38 |
한국광물자원공사, 2019년 캐나다 민간지원센터 개소
2019/09/17 09:32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유관기관과 정보교류협력 통해 북미진출기업 각종 서비스제공"

[꾸미기](사진) 광물공 캐나다 민간지원센터 개소.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한국광물자원공사(사장직무대행 남윤환)2019년 해외자원개발 민간지원 기능강화에 따라 해외 첫 민간지원센터를 설립하고 북미진출 기업지원에 나선다.


광물자원공사는 현지시각으로 911일 오후 캐나다 토론토에 있는 광물공사 캐나다 사무소에서 KORES 민간지원센터 개소식을 가졌다.


이번에 개소한 민간지원센터는 광물공사의 첫 해외 민간지원 전담조직으로 개소식에 토론토 정태인 총영사 등 캐나다 주재 국내 인사들이 참석했다.


특히 이번 센터 설립은 북미지역 자원산업 진출을 희망하는 민간기업에게 투자정보를 제공하고 사업추진 관련 제반 행정서비스를 지원하기 위한 목적으로 업계의 의견을 반영해 결정했다.


이에 올해안으로 센터는 캐나다 연방 천연자원부(NRCan)와 주정부 산하 북부개발청(CanNor) 등 정부기관과 협력관계를 강화하고 S&P Global, CIM Magazine등 유수의 광업전문기관과 전략적 제휴를 통해 독자적 투자정보를 제공한다.


또 국내 수요가 높은 6개 전략광물을 중심으로 캐나다 상장기업의 유망 광산 프로젝트를 발굴, 소개한다.

이와함께 2020년부터 투자기회 조사와 투자정보의 현장검증 등을 통해 정보의 신뢰도를 향상시키고 북미에 진출할 우리 기업들을 위해 현지 행정지원, 세제정보 등을 제공해 업체들의 소프트랜딩(Soft-landing)를 지원한다.


아울러 해외 일자리 창출을 독려하는 정부 정책에 따라 북미 현지의 자원개발 관련 우수 채용정보도 수집해 온라인을 통해 제공한다.


박용준 캐나다 사무소장은 이번 센터 설립은 민간지원기능을 확대하고 있는 공사의 본격적 지원을 알리는 행보라면서 다수의 유망 자원 프로젝트가 있는 북미지역에서 기업들의 실질적 필요에 맞는 맞춤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박찬근 공사 해외교류협력팀장은 대표적인 자원부국인 캐나다는 철강 원료로 사용되는 텅스텐의 세계 매장량 2, 우라늄 매장량 4, 2014년 기준 알루미늄과 코발트 세계 생산량 3위를 차지하고 있으며 천연자원분야가 GDP20%를 차지하는 등 자원관련 업종이 경제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높다고 전했다.(사진왼쪽 세번째부터 권순진 한국광물자원공사 해외기획처장, 정태인 토론토 총영사, 박용준 한국광물자원공사 캐나다 사무소장 순)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wtimes@hanmail.net
강원타임즈(www.kwtimes.co.kr) - copyright ⓒ 강원타임즈.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회사명 : 강원타임즈 ㅣ발행인:김영회ㅣ 편집인 : 김장회 ㅣ전화번호 (033)533-0359 ㅣ등록번호 : 강원도 아 00056 ㅣ 등록일자 : 2009.10.05.
    ㅣ 등록발행일 : 2009.10.05.   우) 240-020 강원도 동해시 동해대로 5464, 203호 (평릉동) 
    E-mail : kwtimes@hanmail.net , 기사제보 및 광고문의 : 010-2389-45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장회
    강원타임즈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해 무단 전재 .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c) kwtimes.co.kr All Rights Reserved.
    강원타임즈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