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06 20:27 |
인제군, 지역내 농어촌버스 이용객 편의성 높여
2020/06/28 23:13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2020년 교통약자, 어르신들 농어촌버스 이용 편리 호응"

[꾸미기]2020_06_24 농어촌버스(상남면) 1.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인제군이 2020년 군민중심의 대중교통 인프라를 구축하고 지역내 농어촌버스 이용객들의 편의성을 높여 이용자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인제군은 민선7기 들어 도시지역보다 열악한 대중교통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지난 2년간 다양한 대중교통시스템을 구축하며 교통복지 1번지를 향해 달려가고 있다.


먼저 인제군은 20193, 거리와 상관없이 단돈 1,000원이면 어디든 이동할 수 있는 농어촌버스 단일요금제를 시행하고 5월에 무료환승제를 도입해 한 번에 바로 가는 노선이 없는 경우 환승지점에서 무료로 갈아 탈 수 있는 교통서비스를 제공하며 교통비 부담을 크게 줄였다.


이와함께, 인제지역 대중버스 노선체계를 30년만에 교통이용객 중심으로 개편을 시작했다.


인제군은 먼저 농어촌버스 미운행 등 교통취약지역에 수요 응답형 교통수단인 농촌형 교통모델인하늘내린버스희망택시를 대체노선으로 확대하고, 중장기적으로 대중교통의 노선체계를 간선과 지선의 형태로 개편해 새로운 교통수요에 부응할 수 있도록 추진기반을 마련하고 있다.


2019년 인제읍과 남면에 버스승차 알림시스템의 시범설치를 시작으로 2020년 총 사업비 14천만원을 투입해 관내 200여개소의 승강장중 인제읍, 남면, 북면 등 국도변 주변 70여개소로 확대 설치를 추진하고 있다.


특히 인제군의 도로여건으로 볼 때 한적한 도로일수록 승객을 인지하지 못하고 버스가 지나치는 사례가 발생하거나, 승객이 수시로 버스 도착여부를 지속적으로 확인해야 하는 불편함 등을 해소하기 위해 버스 이용객의 대기상황을 버스기사에게 알려주고 일몰 후 버스승강장에 승객이 있을 경우 자동으로 점등돼 농어촌버스의 이용 환경을 개선해 나가고 있다.


최상기 인제군수는 민선7기 군정이 6월을 기점으로 반환점을 돌게 됨에 따라 그동안의 성과를 정리하고 새로운 시책과 기존 사업이 연계해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해 주민 삶의 질 향상을 향상 시킬 수 있도록 총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사진은 농촌형교통모델인 하늘내린버스운행모습)


kwtimes@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wtimes@hanmail.net
강원타임즈(www.kwtimes.co.kr) - copyright ⓒ 강원타임즈.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회사명 : 강원타임즈 ㅣ발행인:김영회ㅣ 편집인 : 김장회 ㅣ전화번호 (033)533-0359 ㅣ등록번호 : 강원도 아 00056 ㅣ 등록일자 : 2009.10.05.
    ㅣ 등록발행일 : 2009.10.05.   우) 25713 강원도 동해시 해안로635-5, 103동 1402호(발한동,동해발한석미모닝파크) 
    E-mail : kwtimes@hanmail.net , 기사제보 및 광고문의 : 010-2389-45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장회
    강원타임즈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해 무단 전재 .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c) kwtimes.co.kr All Rights Reserved.
    강원타임즈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