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0.23 11:25 |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 강릉지원, 수입수산물 원산지 특별점검
2021/07/25 20:33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2021년 7월26일부터 10일간 보양식 및 야외 간편식 집중 점검

해양수산부-태극문양.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 강릉지원(지원장 직무대리 박영준)2021726()부터 84()까지 10일간 수입수산물 원산지표시 특별점검 및 단속을 추진한다.

 

이번 특별점검은 휴가철을 맞아 캠핑 등 야외활동용 간편(조리)식 및 여름 보양식으로 소비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수산물에 대해 국민이 안심하고 수산물을 구입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실시한다.

 

특히 주요 점검 대상품목은 여름철 보양식 재료인 민물장어, 미꾸라지와 간편조리식 재료인 오징어, 낙지 등이며, 최근 수입이 증가하는 활참돔, 활가리비 등도 집중적으로 점검한다.

 

또 최근 수입량이 증가한 활참돔, 활가리비 등 행락지 횟감용 수산물에 대해서는 해양수산부가 지정한 수입수산물 17개 품목에 대해 수입통관 후 유통단계별로 거래내역을 신고 관리하는 시스템인 수입수산물 유통이력관리시스템에 등록된 수입-유통-소매업체 등을 대상으로 점검을 실시해 원산지 미 표시, 표시방법 위반, 거짓표시 등의 위반 여부를 점검한다.

 

특히 참돔은 횟감용으로 많이 소비되는 대중성 품목으로 수입량이 많으나 국내산과 외형이 유사해 원산지 둔갑 우려가 높은 품목이며, 가리비는 조개구이’, ‘횟집등에서 주로 유통-판매되고 있으며 살아있는 상태로 수족관에 보관하면서 미 표시 위반행위가 높은 품목이다.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 강릉지원은 이번 특별점검에서 특별사법경찰관 및 조사공무원 10, 소비자 단체를 포함한 수산물명예감시원 50명을 적극 활용한다.

 

다만, 코로나19 확산방지에 집중해야 하는 시기인 만큼 점검 대상업소를 사전에 선별해 출장경로 및 소요시간을 최소화하는 한편 지역별 거리두기 단계 및 지침에 맞게 점검을 추진한다.

 

박영준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 강릉지원장 직무대리는 수산물 판매자는 투명한 원산지 표시만이 소비자의 신뢰를 얻고 매출을 증대시킬 수 있는 최선의 방법임을 인식하고, 소비자는 정부의 원산지 관리와 업계의 자발적인 참여를 믿고 수산물을 안심하고 소비할 수 있는 구조를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 “원산지 표시제도의 정착을 위해서는 국민참여가 매우 중요한 만큼, 수산물을 구매할 때 원산지 표시를 반드시 확인하고, 의심될 경우 ’1899-2112‘ 또는 카카오톡 채널 수산물원산지표시로 적극 제보해 달라.”고 당부했다.

 

kwtimes@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wtimes@hanmail.net
강원타임즈(www.kwtimes.co.kr) - copyright ⓒ 강원타임즈.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회사명 : 강원타임즈 ㅣ발행인:김영회ㅣ 편집인 : 김장회 ㅣ전화번호 (033)533-0359 ㅣ등록번호 : 강원도 아 00056 ㅣ 등록일자 : 2009.10.05.
    ㅣ 등록발행일 : 2009.10.05.   우) 25713 강원도 동해시 해안로635-5
    E-mail : kwtimes@hanmail.net , 기사제보 및 광고문의 : 010-2389-45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장회
    강원타임즈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해 무단 전재 .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c) kwtimes.co.kr All Rights Reserved.
    강원타임즈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