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9.29 11:19 |
올림픽 국가정원 강원도민추진위원회 결성
2022/08/01 12:00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강원도내 15개 민간단체기관참여, 공동대표단 구성 유치총력 결의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올림픽 국가정원 유치를 위해 강원도내 15개 민간단체기관이 참여하는 공동대표단을 구성, 총력을 기울이기로 해 귀추가 주목된다.

 

2018평화올림픽 문화유산인 가리왕산에 강원도 올림픽 국가정원을 조성해 산림생태자원의 생산적 복원과 지역균형발전을 강력히 추진하기 위해, 강원도내 대표적인 15개 민간 단체기관들이 참여해 공동대표단을 구성하고 올림픽국가정원강원도민추진위원회(이하 강원도민추진위’)를 발족해 150만 강원도민의 단합된 힘을 모아 가는데 뜻을 함께하기로 했다.

 

특히 강원도민 추진위는 발족취지문에서 강원도는 2018년 동계올림픽의 유산을 활용해 자연과 인류의 공존공영과 생태관광경제 활성화의 거점으로 발전시켜야 할 책무가 있다고 강조하고, 그런 측면에서 가리왕산 생태복원 대상지에 올림픽 국가정원을 조성하는 것은 국가가 책임지고 가리왕산 생태환경을 복원하고 올림픽 유산의 사후활용 및 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는 의지를 국내외에 표명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국제평화에 기여하는 국가적 올림픽관광문화 거점 구축, 강원도 산림자원의 사회적-산업적 가치증진 및 생태관광 인프라의 획기적 개선, 탄소중립시대에 부합하는 차별화된 지역균형발전 추진에 커다란 의의가 있다고 강원도 올림픽 국가정원의 의의를 설명했다.

 

이와함께 강원도민 추진위는 국가정원의 권역별 조성이라는 지역균형발전 정책 측면에서도 강원도 올림픽 국가정원의 타당성과 적합성이 매우 크다며, 수목원정원의 조성 및 진흥에 관한 법률에 의하면 국가는 국토의 균형발전과 지역간 불균형 해소를 위해 권역별로 국가정원이 확충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명시돼 있기 때문에, 호남권(1호 순천만), 영남권(2호 울산태화강)에 이어 다음 차례(3)는 법률 취지상 중부권에 지정돼야 마땅하다고 역설했다.

 

이와관련 강원도민추진위 전영록 공동대표(강원도 이통장연합회장)경남 한아세안 국가정원, 전북 새만금 국가정원 등의 추진은 이미 호남권인 순천만(1), 영남권인 울산태화강(2) 2곳이 국가정원으로 지정된 것을 감안할 때 특정권역에 중복/편중되므로 정책결정에서 우선순위를 둬서는 절대 안 될 것이라며, “이러한 법률 취지를 널리 알려 제3호 국가정원을 반드시 중부권역-강원도에 유치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한편 강원도민 추진위는 현재 중부권역 여타 시도(충북, 충남, 대전, 세종)에서도 국가정원을 계획하거나 추진중에 있으므로 이에 대한 경각심 제고와 도별 경쟁력 강화를 위해서도 도민 모두의 관심과 참여가 관건이라고 보고 향후 18개 시군을 순회하면서 강원도 올림픽 국가정원 10만 추진위원 참여 서명 캠페인을 전개할 예정이다.

 

아울러 정책토론회 및 주민설명회 등을 순차적으로 진행하고 정부와 국회 등을 방문해 강원도 올림픽 국가정원이 중부권 최초의 국가정원, 대한민국 최초의 산림형 국가정원이 될 수 있도록 그 당위성과 150만 강원특별자치도민의 염원을 전달하는데 일익을 담당할 계획이다.

 

kwtimes@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wtimes@hanmail.net
강원타임즈(www.kwtimes.co.kr) - copyright ⓒ 강원타임즈.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회사명 : 강원타임즈 ㅣ발행/ 편집인 : 김장회 ㅣ전화번호 (033)533-0359 ㅣ등록번호 : 강원도 아 00056 ㅣ 등록일자 : 2009.10.05.
    ㅣ 등록발행일 : 2009.10.05.   우) 25713 강원도 동해시 해안로635-5
    E-mail : kwtimes@hanmail.net , 기사제보 및 광고문의 : 010-2389-45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장회
    강원타임즈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해 무단 전재 .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c) kwtimes.co.kr All Rights Reserved.
    강원타임즈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