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06.18 19:49 |
강릉시의회, 2019년 제276회 정례회 개회
2019/06/10 19:10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6월11일~19일 행정사무감사 및 2018회계연도 결산 승인안 및 안건처리"

[꾸미기]최선근 의장.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강릉시의회(의장 최선근)2019610일 제1차 본회의를 개회해 19일간 일정으로 제276회 제1차 정례회를 열었다.


이번 정례회는 611일부터 19일까지 강릉시와 산하기관을 대상으로 행정사무감사를 실시하며 이후 2018회계연도 결산 승인안 및 안건을 처리한다.


특히 심사회부 안건은 총 29건으로 조례안 20, 승인안 3, 의견청취안 1, 동의안 4, 출연안 1건으로 이중 의원발의 조례안이 3, 시장제출안 26건으로 628일 개회하는 제2차 본회의에서 처리한다.


또 시정질문도 예정한다.


강릉시의회는 정례회 첫날인 610일 제1차 본회의에서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구성 결의안, 2혁신도시 강릉시 지정건의안, 윤희주 의원의 5분 자유발언이 있었다.


먼저 예산결산특별위원회를 구성해 행정위원회에서 강희문 의원, 허병관 의원, 김복자 의원, 정광민 의원, 윤희주 의원, 산업위원회에서 신재걸 의원, 최익순 의원, 이재모 의원, 조주현 의원 등 9명이 위원으로 선임했다.


이번 예결위는 2018회계연도 결산승인안, 2018회계연도 예비비 지출승인안, 2018회계연도 기금 지출 승인안을 심사한다.


다음으로 조대영 의원이 2혁신도시 강릉시 지정건의안(본지 = 610일 보도)’을 발표했다.


조대영 의원은 제2혁신도시 추진과 관련, 대한민국 균형발전에서 낙후된 강원도에 반드시 공공기관이 추가 이전하는 동시에 강원도의 균형발전을 위해 영동권 거점도시이며 검증되고 준비된 기반을 갖춘 강릉시가 혁신도시로 반드시 지정해야 한다고 강력이 건의했다.


이어 윤희주 의원이 시정 주요현안 해결을 촉구하는 5분 자유발언이 이어졌다.


유희주 의원은 민선71년이 되면서 강릉시의 인사문제, 강릉시자원봉사센터 직영화 등 여러 현안사항을 언급하며 강릉시는 가슴으로 듣고 소통하며 반드시 해결해야겠다는 공격적인 마인드로 현안사항을 해결할 것을 촉구했다.


최선근 의장은 개회사에서 시민들의 큰 기대와 희망속에 제11대 강릉시의회가 개원한 지도 벌써 1년이 다 된다지난 1년여간 우리 의회는 정례회 2회와, 임시회 7회를 개회해 조례안 59, 예산안 4, 동의안과 승인안 37, 건의안과 결의안 25건 등 총 154건의 안건을 처리했으며 민생현장으로 다가가 시민의 뜻을 파악하고 소통하는 등 시민의 눈높이에서 열정을 갖고 의정활동을 펼쳐 왔다고 말했다.


아울러 최 의장은 앞으로도 우리의원 모두는 지난 1년 동안의 의정활동을 바탕으로 시민의 대의기관으로서 기본과 원칙에 충실하고 더욱 내실있는 의정활동과 더 나은 성과로 보답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강릉시의회 본회의 방청석에 강릉성덕등불학교 평생교육 성인문해과정의 교사와 어르신 학생 20명이 참석해 의회 회의과정을 방청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wtimes@hanmail.net
강원타임즈(www.kwtimes.co.kr) - copyright ⓒ 강원타임즈.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회사명 : 강원타임즈 ㅣ발행인:김영회ㅣ 편집인 : 김장회 ㅣ전화번호 (033)533-0359 ㅣ등록번호 : 강원도 아 00056 ㅣ 등록일자 : 2009.10.05.
    ㅣ 등록발행일 : 2009.10.05.   우) 240-020 강원도 동해시 동해대로 5464, 203호 (평릉동) 
    E-mail : kwtimes@hanmail.net , 기사제보 및 광고문의 : 010-2389-45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장회
    강원타임즈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해 무단 전재 .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c) kwtimes.co.kr All Rights Reserved.
    강원타임즈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