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6(화)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지원장 박은엽, 이하 농관원 강원지원’)2021년 친환경농업 활성화를 위해 농가 및 식품업체 대상으로 친환경농식품 인증제도 개선내용에 대한 홍보를 강화하고, 소비자 신뢰 제고를 위해 친환경인증 농식품에 대한 생산·유통 관리를 강화한다고 326일 밝혔다.

 

친환경인증 농산물 재배를 통해 농약과 화학비료 사용을 줄이고, 풋거름 작물 재배 등으로 토양을 비옥하게 유지-관리함으로써, 2020년 기준으로 관행재배와 비교 시 화학비료 약 1862톤과 농약 834톤을 감축하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추정한다.

 

국내 친환경농산물 인증면적은 2020년말 기준으로 유기재배 39ha, 무농약재배 43ha 82ha로 집계했다.

 

특히 2020년 유기 인증면적은 무농약 인증의 유기전환 등으로 2019년 대비 29.7% 증가한 39ha(경지면적의 2.4%, 인증면적의 47%)로 확대했으며 2020년 무농약 인증면적은 43ha2019년 대비 16.8%(8,720ha) 감소된 것으로 나타났다.

 

농관원은 2020년 도입(친환경농어업법 개정 시행, 2020.12.1.)된 무농약원료 가공식품 인증, 비인증품의 친환경 표시금지 등 제도개선 내용에 대해 농가와 식품업체 대상 홍보를 적극 추진한다.

 

아울러 20212월부터 전국의 농관원 130개 지원-사무소에서 관내 친환경인증 농가 및 가공업체를 방문해 제도개선 내용 및 인증기준 등에 대해 설명(1: 2.15~3.5, 2: 3.29~4.7) 하고 있으며, 농가와 업체에서 요청할 경우 친환경인증 제품표시 요령과 인증절차 등에 대한 추가적인 안내도 추진하고 있다.

 

kwtimes@hanmail.net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친환경인증 농식품 생산유통 관리강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