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6(화)
 
  • "2024년 6월2일 교육부 2025년 국립대학 시설확충 신규사업 최종 확정 밝혀

꾸미기_사본 -이철규 의원 프로필사진.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이철규 국회의원(국민의힘, 강원 동해·태백·삼척·정선)202462일 보도자료를 통해 강원대학교 도계오픈캠퍼스 2호관 신축 사업이 교육부의 2025년 국립대학 시설확충 신규사업으로 최종 확정됐다고 밝혔다.

 

이는 제22대 총선 공약 이행의 중요한 첫 걸음을 내디딘 것으로 평가된다.

 

이 의원은 지난 22대 총선 과정에서 도계 캠퍼스를 시내로 이전해 교육 여건을 향상하고 도심 활성화를 이뤄내겠다며 강원대학교 도계 오픈캠퍼스 신축을 공약한 바 있다.

 

그간 지역사회에서 현 삼척시 소재 도계캠퍼스가 2개 지역으로 분리 운영되고 있어 학생들의 수업 및 행 · 재정적 관리에 문제가 있고, 폐광을 앞둔 도계읍의 활성화를 위해서라도 도계 캠퍼스가 도계읍내로 이전해야 한다는 요구가 지속해서 제기돼 왔다.

 

이에 강원대학교 도계 오픈캠퍼스 2호관 신축 사업이 교육부의 심의를 통과해 부처 안으로 최종 확정됨에 따라, 향후 기재부 심의 및 국회 예산안 심의 · 의결을 거쳐 2025년부터 ‘2028년까지 총사업비 460여억원을 투입해 도계읍내에 강의실, 실험실, 교수연구실 등이 포함된 지상 12층 규모의 오픈캠퍼스가 신축된다.

 

또 보건과학대학 중심의 9개 학과(1,200)를 이전 배치해 도계읍 대학 도시화의 기반을 마련하고 기존 도계캠퍼스 공간은 글로컬대학300사업에 따라 강원지역 4개 멀티캠퍼스의 집중교육센터로 활용된다.

 

특히, 보건과학대학의 이전은 202312월 조기 폐광에 따른 경제진흥계발계획의 예비타당성 조사 대상 선정돼 추진되고 있는 삼척 도계 중입자 가속기 의료클러스터와 연계해 시너지 효과를 낼 전망이다.

 

아울러 중입자 가속기 의료클러스터 구축 사업의 임상교육훈련센터에 도입되는 장비를 대학 교육 및 연구에 활용해 암 치료 전문인력 양성 및 관련 의료산업을 육성하는 등 오픈 캠퍼스가 강원 남부권 지역 의료 혁신을 위한 전문인력 양성의 인프라로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철규 의원은 이번 신규 사업 교육부 최종 확정으로 지난 총선에서 약속드렸던 강원대학교 도계 오픈캠퍼스 신축 공약 이행을 위한 중요한 첫 걸음을 떼었다도계 오픈캠퍼스 신축으로 학생들의 교육 여건이 향상되는 것은 물론 도계 대학 도시화를 통해 도심이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선정 소회를 밝혔다.

 

이어 이 의원은 신규 사업으로 부처 안에 확정되어 본격적인 사업 추진되는 만큼 향후 예산 확보 등 사업관리에 온 힘을 다해 주민들의 염원이었던 도계 캠퍼스 이전을 차질 없이 이뤄내겠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철규 의원, ‘강원대 도계오픈캠퍼스 2호관 신축’ 신규사업 확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